'안드로이드'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0.01.26 구글안드로이드 VS 삼성바다
  2. 2009.10.24 구글폰 VS 아이폰 (1)

제가 스마트폰 전문가는 아니지만 IT업종에서 10년 이상 짬밥을 먹었으니까
준전문가라고 자칭하겠습니다. 서운하신 분은 안계시겠죠?

준전문가도 이미 오래 전부터 앞으로는 스마트폰이 대세라고 요란을 떤 바가 있습니다.
그런데 이 위대하신 삼성 어르신들이 너무 열로하셔서인지 아니면 너무 삽질산업
쪽에 기웃거리셔서 인지 몰라도 그런 트랜드에 너무 둔감했다고 봅니다.
이분들이 '소유의 종말'이란 책을 한 번만이라도 읽어 보았다면 자기들이 지금
하고 있는 짓이 얼마나 어리석은 짓인지 깨닫게 될 것이라 확신합니다.

아이폰과 안드로이드폰이 대박을 터뜨리고 주식가치가 상승하는데 반해 이 분야에
대한 삼성의 인지도가 점점 떨어지니까 삼성측은 여러가지를 후회하는 것 같습니다.

- 소프트웨어분야를 등한시 한 것을 후회하고

- 스마트폰에 관심갖지 못한것을 후회하고

- 일찌감찌 안드로이드의 파트너사로 눈도장 찍지 못한것을 후회한다.

뭐 그러는거 같다는 후문인데요...

아이폰이나 안드로이드플랫폼에 대해서 삼성이 자체적으로 '바다'라는 플랫폼으로
도전장을 내민다는 계획인거 같은데 이게 대박을 낼지야 아무도 모르는 것이지만
준전문가 입장에서 볼 때는 부정적인 견해입니다.

구글, 애플, 마이크로소프트같은 소프트웨어 전문기업이 하루아침에 생겨난
기업이 아닙니다. 티맥스가 2-3년 뚝딱뚝딱 해서 윈도우카피제품 제대로 만들기
힘든 것처럼 말입니다.

정답은 오픈생태계에 있다고 봅니다. 자바진영은 일찌감찌 OS파워로 치고올라오는
MS의 닷넷플램폼을 오픈생태계로 극복하고 대세로 자리잡았습니다. 애플의 앱스토어는
폐쇄적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긴 하지만 어찌 되었건 앱스토어라는 것은 오픈생태계로서
파격 그 자체였습니다. 앞으로는 대세에 밀려 점점 아이폰플랫폼도 개방될 것이라
봅니다.

그에 반해 한국 기업들은 나름데로 오픈생태계를 표방하고는 있지만 여전히 이해관계
가 강하게 작용한 폐쇄성을 드러냅니다. 이는 오픈생태계의 이념을 흐리는 조치입니다.
바다가 안드로이드처럼 플랫폼 자체를 오픈소스로 공개하겠습니까?

요즘에 코드구글(code.google.com)을 표방해서 네이버에서도 개발자센터(dev.naver.com)
을 운영하는데 좀 한심합니다. 전세계적으로 가장 인기있는 jQuery는 무시하면서 자체
api인 jindo 만 민다던지 하는 것은 좀 오픈생태계를 오해한 속좁은 처사라 생각합니다.

궁극적 지향점은 세계 IT시장에서 대한민국 기업들이 우뚝서는거 아니겠습니까? 그런데
왜 자꾸 밑그림을 조잡하게 그립니까? 좀 넓게 넓게 그리고 거기에 국내기업, 나아가
아시아권, 나아가 세계기업들이 동시에 참여할 수 있는 그런 오픈생태계를 좀 못만듭니까?

이상 준전문가의 넋두리였습니다.


'IT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국내SW산업 막다른 골목인가?  (0) 2010.05.14
구글안드로이드 VS 삼성바다  (0) 2010.01.26
사기꾼의 피가 흐르는 SKT  (2) 2010.01.18
아이폰과 이명박  (0) 2009.12.13
아이폰과 SW기술자등록제  (0) 2009.12.09
한국IT기술자 연봉 적절한가  (0) 2009.11.27
Posted by SIZERS Trackback 0 : Comment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혹시라도 사전지식이 없는 분이 있을까 간략히 설명드리자면
아이폰은 미국의 애플사에서 만든 폰 하드웨어에 폰 OS를 탑제한 핸드폰이고
구글폰은 안드로이드폰이라고도 하는데요.. 핸드폰전문 개발업체에서 만든
하드웨어에 구글의 안드로이드라는 휴대폰용 OS가 탑제된 모델을 일컷습니다.

과거 Windows와 MacOS의 경쟁을 예로 들면 좋을 것 같습니다.
MacOS는 훌륭한 OS라고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MacOS는 애플에서 만든
매킨토시컴퓨터에서 밖에 구동되지 않습니다. 물론 매킨토시 컴퓨터는 훌륭한
컴퓨터입니다. 그러나 매킨토시라는 한가지 하드웨어 사양으로는 고객의 다양한
요구사항을 맞추어 주기 힘듭니다.

그에 반해 Windows는 컴퓨터하드웨어를 만드는 업체들이 Windows용 드라이버만
같이 배포하게 되면 어떤 하드웨어든 사용할 수 있습니다. 물론 하드웨어간 호환성
이나 궁합등이 문제가 될 수도 있을 것입니다. 그러나 그런 점만 고려한다면 고객
들은 자신의 구미에 맞는 맞춤PC를 얻을 수 있는 혜택이 있습니다.

이 경쟁에서 압도적으로 승리한 것은 Windows입니다. 우리 주변을 봐도 Windows
가 대세이고 MacOS는 한정된 분야에서만 이용되고 있습니다. 저는 이런 맥락으로
구글폰과 아이폰의 경쟁을 보고 싶은 것입니다.

아이폰은 애플이라는 한 회사에서 만들어내는 모델로 밖에 존재할 수가 없습니다.
그러나 구글 안드로이드 운영체제는 공개되어 있는 운영체제 이기 때문에 삼성이나
모토로라 등 하드웨어 명가에서 얼마든지 더 뛰어난 하드웨어를 만들어서 안드로이드
폰으로 내놓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또한 여러 하드웨어 밴더들이 고객의
눈높이와 요구에 맞는 다양한 라인업을 갖출 것이므로 고객층도 두터워 질 것입니다.

앱스토어도 그렇습니다. 물론 아이폰이 앱스토어라는 범용적인 솔루션 및 마켓플레이스
를 통해서 독보적인 위치에 이르긴 했지만 여전히 아이폰의 앱스토어는 폐쇄적입니다.
개발자는 반드시 매킨토시를 사용해야 하고 앱스토어에 어플리케이션을 등록하기
위해선 등록과정과 수수료를 지불해야 합니다.

그에 반해 안드로이드의 경우 무료로 공개된 개발툴인 이클립스에 무료로 제공되는
플러그인만 설치하면 개발에 필요한 준비는 끝입니다. 또한 Java라는 범용적이고 
훌륭한 OOP랭귀지를 사용하기 때문에 개발진입장벽도 훨씬 낮습니다.

좋은 개발자들이 좋은 어플리케이션을 많이 배포하면 당연히 사용자도 많아질 것이고
그렇다면 시장이 커질 수 밖에 없는 것이 당연한 이치입니다. 사용자 입장에서
자기 자신에게 꼭 필요한 하드웨어 사양에 값싸고 풍부한 어플리케이션까지
제공한다면 굳이 아이폰을 선택할 이유는 없을 것입니다.

그러므로 저는 아이폰보다는 구글폰(안드로이드폰)의 전망이 훨씬 밝다고 생각합니다.
참고로 저도 취미삼아 조금씩 안드로이드 쪽을 공부해볼 생각입니다. 혹시 또 압니까?
제가 만든 게임이 대박 나서 월급 외에 부수입이 쏠쏠하게 들어올지..


'IT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SW프리랜서는 많이 버는가  (1) 2009.11.19
이명박정부와 IT식민지  (0) 2009.10.27
구글폰 VS 아이폰  (1) 2009.10.24
개발자의 실력과 인격  (1) 2009.09.25
앱스토어가 장난인가?  (2) 2009.09.21
대운하 예산 SW기술에 투자하면 안되겠니?  (1) 2009.09.18
Posted by SIZERS Trackback 0 : Comment 1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repair iphone 2011.06.14 20:28 신고

    좋은 글 감사합니다. 제가 이글 퍼가도 되죠?